2021.04.16 (금)

  • 흐림동두천 10.2℃
  • 구름조금강릉 17.1℃
  • 서울 11.1℃
  • 흐림대전 14.8℃
  • 흐림대구 14.3℃
  • 구름많음울산 17.8℃
  • 흐림광주 15.8℃
  • 구름많음부산 17.2℃
  • 흐림고창 14.6℃
  • 맑음제주 17.8℃
  • 흐림강화 9.9℃
  • 흐림보은 14.2℃
  • 흐림금산 15.9℃
  • 구름많음강진군 16.4℃
  • 구름많음경주시 19.1℃
  • 구름많음거제 17.7℃
기상청 제공

스포츠/연예

'오월의 청춘' 고민시, 180도 색다른 연기 변신 예고

URL복사

 

(중앙법률신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오월의 청춘'의 배우 고민시가 180도 색다른 연기 변신을 예고했다.

오는 5월 3일(월)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오월의 청춘'은 1980년 5월, 역사의 소용돌이 한가운데 운명처럼 서로에게 빠져버린 희태(이도현 분)와 명희(고민시 분)의 아련한 봄 같은 사랑 이야기를 담은 레트로 휴먼 멜로드라마다.

고민시는 김명희 역을 맡아 열연할 예정이다. 김명희는 3년 차 생계형 간호사로, 고향을 떠나와 산전수전을 다 겪으면서도 단 하나의 꿈을 위해 고된 삶을 살아간다고. 부당한 처사에는 응급과장, 병원장 앞에서도 기죽지 않는 씩씩함을 자랑하는가 하면, 얼마 되지 않는 간호사 봉급을 쪼개 가족에게 보내는 책임감을 가진 인물이라고 해 고민시가 이를 어떻게 표현해낼지 궁금해진다.

고민시는 '자신의 꿈을 위해 고군분투하는 김명희의 독립적인 모습과 가족들과의 관계성이 저와 비슷하게 느껴졌다. 기존에 맡았던 캐릭터들과는 상반되는 매력의 배역을 맡아 색다른 모습으로 만나 뵈려고 노력하고 있다'고 밝혀 궁금증을 자아낸다.

또한 '희태와의 인연이 시작되면서 미묘하게 달라지는 명희의 새로운 모습들이 있다. 난생처음 느껴보는 간절한 마음, 설렘, 애틋함, 그렇지만 쉽게 다가설 수 없는 현실에 갈등하는 감정선을 잘 담아내기 위해 시선 처리와 호흡에 가장 중점을 두고 연기하고 있다'라고 덧붙이며 기대를 높였다.

'오월의 청춘' 제작진은 '고민시 배우는 김명희의 복잡한 내면을 고스란히 담아내며 촬영에 임하고 있다. 이도현 배우 역시 능청스러운 황희태를 더욱 매력적으로 그려내고 있어 두 사람의 연기 앙상블이 어떤 모습일지 기대해주셔도 좋을 것'이라고 전해 첫 방송을 기다려지게 한다.

한편, 색다른 연기 변신으로 극을 풍성하게 채울 고민시의 열연은 오는 5월 3일(월) 밤 9시 30분에 첫 방송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오월의 청춘'에서 만나볼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