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5.04 (화)

  • 흐림동두천 9.8℃
  • 흐림강릉 19.8℃
  • 서울 12.5℃
  • 흐림대전 14.3℃
  • 흐림대구 16.0℃
  • 구름많음울산 17.3℃
  • 흐림광주 17.8℃
  • 흐림부산 16.3℃
  • 흐림고창 17.5℃
  • 흐림제주 17.8℃
  • 흐림강화 10.5℃
  • 흐림보은 12.0℃
  • 흐림금산 13.8℃
  • 흐림강진군 17.0℃
  • 구름많음경주시 15.7℃
  • 흐림거제 18.0℃
기상청 제공

지방

천안시의원 전원 '부동산 거래내역 등' 정보동의서 경찰에 제출

여야 떠나 시의원 전원 정보공개 동참

URL복사

▶천안시의회 윤리특별위원회 권오중 위원장과 유영채 부위원장이 7일 충남경찰청을 방문해 25명의 부동산 거래내역 전수조사를 위한 '개인정보 수집 동의서'를 제출하고 있다

 

충남 천안시의회 여야 의원 25명 전원이 7일 공직자 부동산 투기 전수조사를 받겠다며 개인별 부동산 소유현황과 거래내역 등 정보 동의서를 경찰에 제공했다

 

천안시의회 윤리특별위원회는 이날 오전 충남경찰청을 방문해 민주당 16명, 국민의힘 9명이 부동산거래 전수조사에 동참하겠다는 내용의 '부동산 거래내역 전수조사를 위한 개인정보 수집·이용 및 제3자 동의서'를 제출했다고 밝혔다.

 

동의서는 본인의 부동산 소유현황과 부동산 거래 내역, 개발 관련 내용 등을 경찰 조사에 제공하겠다는 내용을 담고 있다

 

권오중 윤리특별위원회 위원장은 "투기 혐의가 확인되면 윤리특별위원회를 통해 해당 의원에 대한 강력한 징계 조치를 하겠다"고 말했다.

 

 유영채 윤리특별위원회 부위원장은 "의원의 부동산 투기 의혹이 불거진 경우 수사기관, 감사원 등 공신력 있는 기관의 검증 요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겠다"고 강조했다.

 

 황천순 의장은 "천안시의회 모든 의원이 자진해 부동산거래 관련 조사를 받고, 위법한 사실이 밝혀질 경우 책임을 지겠다는 굳은 결의로 전수조사에 동참하게 됐다"고 설명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