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26 (금)

  • 맑음동두천 14.4℃
  • 구름조금강릉 11.7℃
  • 맑음서울 14.9℃
  • 구름조금대전 15.3℃
  • 구름많음대구 11.4℃
  • 구름많음울산 10.6℃
  • 구름많음광주 14.2℃
  • 구름많음부산 12.9℃
  • 구름많음고창 15.2℃
  • 흐림제주 12.6℃
  • 맑음강화 13.9℃
  • 구름많음보은 13.4℃
  • 구름많음금산 13.0℃
  • 구름많음강진군 14.0℃
  • 구름많음경주시 11.3℃
  • 구름많음거제 12.3℃
기상청 제공

정치

박영선 "문화예술인 공공주택"…우상호 "도심 제조업 지원"

우상호, '문대통령 취임사 내 것' 안철수에 "놀부심보 안동설"

URL복사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우상호 서울시장 경선 후보.

더불어민주당 박영선, 우상호 서울시장 경선후보는 19일 나란히 민생 현장을 방문해 표심을 공략했다.

 

박 후보는 이날 서울 대학로에서 현장 간담회를 열고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여파로 생존 위기에 처한 문화예술인들의 고충을 들었다.

 

박 후보는 서울시 차원에서 문화예술인에게 고용보험·산재보험 가입과 공공주택 등을 지원하겠다고 약속했다.

 

또 코로나19로 공연을 중단하는 등 어려움을 겪는 예술가나 단체에 대한 지원 컨설팅 사업을 추진하겠다고 밝혔다.

 

박 후보는 "예술인들이 창작 활동을 계속할 수 있는 안정적인 기반 조성이 가장 시급하다"며 "기존 재난지원금과 별도로 문화예술계 생태계를 복원할 지원제도를 적극 검토하겠다"고 말했다.

 

박 후보는 페이스북에서 문재인 대통령이 전날 방문한 코로나19 백신 접종용 특수 주사기 생산업체 풍림파마텍과의 인연을 소개하며 중소벤처기업부 장관 시절 정책 성과를 강조하기도 했다.

 

박 후보는 "(문재인 대통령이) 지난해 12월 일명 '쥐어짜는 백신 주사기' 문제를 보고받으시고 '성심을 다해 지원하라'고 말씀하신 게 떠오른다"며 "그 후 풍림파마텍 대표님을 설득하던 일, 주저하던 대표님이 대통령 관심사항이라는 말에 결심해 주셨던 일 모두 고맙다"고 했다.

 

우 후보는 신당동의 봉제공장을 방문해 노동 환경을 점검하고 개선 방안을 논의했다.

 

우 후보는 봉제업의 활성화를 위한 고용 유지 및 공장 버팀목 지원금, 아파트형 공장 건립, 도심 제조업 진흥재단 설립 등 정책을 제안했다.

 

우 후보는 자신의 선거 사무실을 방문한 이낙연 대표에게는 "당의 정체성에 맞는 정책을 내놓고 민주당다움을 강조해서 승리하는 것이 지지자의 자존심을 세우는 일"이라며 "선거 승리를 통해 민주당을 살리고 대통령을 지키는 일에 앞장서겠다"고 했다.

 

우 후보는 국민의당 안철수 후보가 전날 토론에서 '기회는 평등하고, 과정은 공정하고, 결과는 정의로울 것'이라는 문재인 대통령 취임사가 자신의 발언을 가져다 쓴 것이라고 주장한 것도 적극 반박했다.

 

우 후보는 페이스북에서 "해당 문구는 문 대통령이 2012년 9월 16일 대선후보 수락 연설 때 이미 했던 말"이라며 "이쯤 되면 좋은 것은 모두 '안동설'(우주가 안철수를 중심으로 돈다는 뜻)의 주제로 삼겠다는 놀부 심보 아니겠느냐"고 비꼬았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