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13 (토)

  • 맑음동두천 15.6℃
  • 맑음강릉 14.2℃
  • 맑음서울 15.0℃
  • 맑음대전 16.7℃
  • 맑음대구 18.3℃
  • 맑음울산 16.8℃
  • 맑음광주 19.1℃
  • 맑음부산 17.7℃
  • 맑음고창 17.1℃
  • 맑음제주 15.2℃
  • 맑음강화 10.7℃
  • 맑음보은 15.9℃
  • 맑음금산 16.4℃
  • 맑음강진군 18.4℃
  • 맑음경주시 19.8℃
  • 구름조금거제 17.6℃
기상청 제공

경제

현대백화점 지난해 영업이익 '반토막'…면세점은 적자

URL복사

▶현대백화점그룹
[현대백화점그룹 제공]

 

현대백화점은 지난해 연결기준 영업이익이 1천359억 원으로 전년 대비 53.5% 감소했다고 4일 공시했다.

 

매출은 2조2천732억 원으로 3.4% 증가했지만, 순이익은 1천36억 원으로 57.4% 줄었다.

 

이중 백화점 부문 매출은 1조7천504억 원으로 9.5%, 영업이익은 1천986억 원으로 45.8% 각각 감소했다.

 

면세점 부문 매출은 지난해 동대문점과 인천공항점 개장 영향으로 68.7% 증가한 6천224억 원을 기록했다. 655억 원의 영업손실을 냈지만, 손실 규모는 2019년보다는 줄었다.

 

지난해 4분기 백화점 매출은 5천28억 원으로 전년 동기보다 4.5% 감소했다.

 

현대백화점은 "백화점 매출은 코로나19 영향을 받았지만 3분기에 전년 대비 6.0% 감소했던 데서 4분기에는 4.5% 감소로 점진적으로 회복되는 추세"라고 밝혔다.

 

한편 현대백화점은 올해부터 2023년까지 배당 성향을 10% 이상 유지하겠다고 공시했다. 주당 최저 배당액은 1천 원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