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08 (월)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2.0℃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3.8℃
  • 구름조금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5.0℃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사회

오후 9시까지 459명 확진…14일 신규확진 500명 안팎

경기 150명-서울 130명-인천 23명…수도권 303명, 비수도권 156명

URL복사

▶코로나19 검사받는 경기도청 직원들
13일 오전 경기도 수원시 경기도청에서 직원들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검사를 받고 있다.


경기도는 코로나19 무증상 감염자로 인한 지역감염을 막기 위해 도청과 공공기관 전 직원 1만2천여명을 대상으로 13~19일 선제적으로 전수검사를 한다. 

 

국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 환자 발생이 감소세를 이어가는 가운데 13일에도 전국 곳곳에서 확진자가 잇따랐다.

 

방역당국과 서울시 등 각 지방자치단체에 따르면 이날 0시부터 오후 9시까지 코로나19 검사에서 양성 판정을 받은 신규 확진자는 총 459명으로 집계됐다.

 

전날 같은 시간에 집계된 500명보다 41명 적다

 

확진자의 지역 분포를 보면 수도권이 303명(66%), 비수도권이 156명(34%)이다.

 

시도별로 보면 경기 150명, 서울 130명, 부산·광주 각 28명, 인천 23명, 경북 18명, 경남 15명, 충북 14명, 대구· 충남 각 11명, 강원 10명, 울산 9명, 전북·전남 각 3명, 세종·대전·제주 각 2명이다. 17개 시도 모두에서 신규 확진자가 나왔다.

 

집계를 마감하는 자정까지 시간이 남은 만큼 14일 0시 기준으로 발표될 신규 확진자는 소폭 늘어날 것으로 보인다. 확진자 발생 흐름을 보면 적게는 400명대 후반에서 많게는 500명대에 달할 것으로 보인다.

 

전날에는 오후 9시 이후 자정까지 62명이 늘어 총 562명의 확진자가 나왔다. 새해 들어 신규 확진자는 이틀을 제외하고는 모두 1천명 아래를 나타냈지만, 구치소와 종교시설, 요양병원 등에서 집단감염이 이어지며 감염 고리가 끊이지 않고 있다.

 

신규 확진자는 일별로 신규 확진자는 이달 1일부터 일별로 1천27명→820명→657명→1천20명→714명→838명→869명→674명→641명→664명→451명→537명→562명을 기록했다.

 

최근 1주일(1.7∼13)간 신규 확진자가 하루 평균 약 628명꼴로 발생한 가운데 거리두기 단계 조정의 핵심 지표인 지역발생 확진자는 일평균 593명으로, 500명대로 내려왔다. 일평균 확진자가 500명대로 내려온 것은 지난달 초순 이후 약 한 달 만이다.

 

주요 감염 사례를 보면 경북 상주 'BTJ열방센터'발(發) 확진자가 누적 662명으로 늘어났고, 동부구치소 관련 감염자도 총 1천214명이 됐다.

 

이 밖에 부산에서는 국민의힘 이언주 부산시장 예비후보 사무실을 방문한 확진자가 전날 2명에서 이날 5명으로 늘어나는 등 곳곳에서 산발적 감염이 이어지고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