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2.08 (월)

  • 맑음동두천 -3.1℃
  • 맑음강릉 1.1℃
  • 맑음서울 -4.6℃
  • 맑음대전 -0.2℃
  • 맑음대구 0.6℃
  • 맑음울산 2.0℃
  • 맑음광주 0.9℃
  • 맑음부산 3.8℃
  • 구름조금고창 -1.0℃
  • 구름조금제주 5.0℃
  • 맑음강화 -3.9℃
  • 맑음보은 -2.1℃
  • 맑음금산 -1.5℃
  • 맑음강진군 1.5℃
  • 맑음경주시 1.5℃
  • 맑음거제 3.9℃
기상청 제공

정치

與 "월성원전 방사성물질 검출, 국회 차원 조사 검토"

URL복사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는 김태년 원내대표
더불어민주당 김태년 원내대표가 12일 국회에서 열린 원내대책회의에서 발언하고 있다. 

 

더불어민주당은 12일 경북 경주 월성원전 지하수에서 방사성 물질인 삼중수소가 검출된 것과 관련해 "국회 차원의 조사 필요성도 면밀히 검토하겠다"고 밝혔다.

 

김태년 원내대표는 이날 원내대책회의에서 "정부는 방사능 오염 규모와 원인, 관리부실 여부를 전면 조사할 것을 주문한다"며 이같이 말했다.

 

김 원내대표는 "삼중수소 배출 경로와 무관한 지하수 등에서 삼중수소가 검출된 것은 결코 가볍게 볼 수 없다"며 "삼중수소가 배출 경로를 벗어나 유출된 원인도 찾지 못하고 있다"고 우려했다.

 

이어 "삼중수소의 잠재적 위험성을 감안할 때 한수원은 유출의 원인부터 철저히 밝혀야 한다"며 "2017년 한빛 4호기의 콘크리트 방호벽에 구멍이 발견된 것처럼 월성 원전의 관리체계에도 허점이 있는 건 아닌지 정밀하게 점검해야 한다"고 강조했다.

 

강선우 대변인은 브리핑에서 "월성원전의 삼중수소 문제는 지역 주민과 환경단체들이 꾸준히 제기해 온 것"이라며 "한수원은 이 문제가 사실이 아니라고 밝혔으나 주민들이 불안감을 해소하도록 원인부터 더욱 철저히 조사해달라"고 주문했다.

 

강 대변인은 이어 "국민의힘은 국민 건강과 안전이 달린 문제를 정쟁의 도구로 삼고 있다"며 "정쟁을 중단하고 국회 차원 조사 등 조치에 적극 협조하기 바란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