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1.01.03 (일)

  • 맑음동두천 -8.3℃
  • 맑음강릉 -2.2℃
  • 맑음서울 -5.7℃
  • 구름많음대전 -3.9℃
  • 맑음대구 -2.0℃
  • 맑음울산 -1.3℃
  • 맑음광주 -0.7℃
  • 맑음부산 0.1℃
  • 맑음고창 -3.0℃
  • 구름조금제주 4.1℃
  • 맑음강화 -5.4℃
  • 맑음보은 -7.1℃
  • 구름조금금산 -5.5℃
  • 맑음강진군 0.5℃
  • 맑음경주시 -2.1℃
  • 맑음거제 0.2℃
기상청 제공

스포츠/연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 김명수, 신개념 암행어사 등장!

김명수, '낮관밤타' 낮에는 관료, 밤에는 타짜!
화려한 이중생활의 난봉꾼, 하루아침에 비밀수사관 되다
신개념 암행어사 등장! 흥미진진 캐릭터 예고

URL복사

 

(중앙법률신문) 배우 김명수가 '암행어사'로 돌아온다.

오는 12월 첫 방송 예정인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에서 김명수가 새로운 '암행어사'로 안방극장에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암행어사'는 부정부패를 척결하고, 비리에 맞서 백성의 억울함을 풀어주는 조선시대 왕실의 비밀수사관 암행어사와 어사단의 통쾌한 코믹 미스터리 수사극이다. 여기에 거부할 수 없는 마성의 매력을 가진 김명수의 출연 소식이 더해지며 뜨거운 관심을 받고 있다.

김명수는 야망도, 목표도 없이 오늘만 사는 홍문관 부수찬 '성이겸' 역을 맡아 열연한다. 낮에는 주 업무인 홍문관 서고 정리로 지극히 평범한 관료 생활을, 밤에는 당직관들과 은밀히 노름판을 즐기는 타짜로 화려한 이중생활을 한다.

하지만 성이겸(김명수 분)은 뜻하지 않게 이중생활이 적발되면서, 그 형벌로 암행어사의 명을 받게 된다. 하루아침에 조선 비밀수사단이 된 그는 미궁에 빠진 사건들을 하나둘씩 수사해나가며 흥미진진한 스토리를 그려나간다고 해 이목이 집중된다.

공개된 사진 속에서 홍문관 부수찬 '성이겸'으로 완벽 변신한 김명수는 우수에 젖은 눈빛으로 깊은 생각에 빠져 있어 눈길을 끈다. 그의 얼굴에서는 남모를 애처로움이 보이는가 하면, 어딘가에 시선을 고정한 채 활을 힘껏 당기는 모습에서는 강한 카리스마가 느껴지고 있는 것.

그런가 하면 갓을 삐뚤게 쓴 채 장난기 가득한 표정에서는 진지함과 코믹함을 오가는 성이겸 캐릭터의 면모가 엿보여 '암행어사'를 향한 예비 시청자들의 관심이 수직 상승하고 있다.

이렇듯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는 어쩔 수 없이 암행어사가 됐지만, 어사단들과 함께 나라의 기강을 좀 먹는 악한 무리들을 처단하며 점차 성장해 나가는 과정을 통해 통쾌한 카타르시스를 선사할 예정이다.

암행어사의 새로운 역사를 그려나갈 김명수의 연기가 기대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암행어사: 조선비밀수사단'은 오는 12월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