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0.27 (화)

  • 맑음동두천 19.3℃
  • 맑음강릉 20.3℃
  • 연무서울 18.9℃
  • 맑음대전 21.2℃
  • 맑음대구 21.2℃
  • 맑음울산 20.6℃
  • 맑음광주 21.3℃
  • 맑음부산 20.4℃
  • 맑음고창 19.8℃
  • 구름많음제주 20.2℃
  • 맑음강화 17.7℃
  • 맑음보은 19.5℃
  • 맑음금산 20.6℃
  • 구름조금강진군 22.9℃
  • 맑음경주시 21.7℃
  • 맑음거제 19.8℃
기상청 제공

정치

김정은 "북과 남이 두 손 맞잡는 날 찾아오길 기원한다"

"한 명의 악성 비루스 피해자 없이 건강해 고맙다"

URL복사

▶북한 조선중앙TV가 10일 오후 노동당 창건 75주년 경축 열병식을 방송하고 있다. (사진= 조선중앙TV 캡처)  


김정은 북한 국무위원장은 10일 "북과 남이 두 손 맞잡는 날이 찾아오길 기원한다"고 말했다.

 

김 위원장은 이날 평양 김일성 광장에서 열린 노동당 창건 75주년 기념식에서 "사랑하는 남녘 동표들에도 이 마음을 전한다"며 이 같이 밝혔다.

 

그는 "악성비루스 병마와 싸우고 있는 전 세계 모든 사람들에게 위로를 보내고 모든 사람들이 건강을 제발 지키고 행복과 웃음이 지켜지길 간절히 바란다"고 말했다.

▶북한 조선중앙TV가 10일 오후 노동당 창건 75주년 경축 열병식을 방송하고 있다. (사진= 조선중앙TV 캡처) 

 

김 위원장은 또 "무엇보다 먼저 오늘 이렇게 모두가 무병무탈해줘서 정말 고맙다"며 "한 명의 악성 비루스 피해자 없이 모두가 건강해줘서 정말 고맙다"고 했다.

 

그는 "지금 이 시각에도 수많은 부대 장병이 김일성광장에 못 오고 방역 전초선과 재해복구 전초선에서 싸우고 있다"며 "방역과 자연과의 투쟁에도 국가방위 주체로서 자기 임무를 훌륭히 수행하고 있다. 경의를 보내며 뜨거운 감사를 보낸다"고 말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