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01 (일)

  • 흐림동두천 13.1℃
  • 흐림강릉 13.5℃
  • 흐림서울 14.8℃
  • 흐림대전 12.3℃
  • 흐림대구 10.9℃
  • 흐림울산 10.7℃
  • 흐림광주 12.5℃
  • 구름많음부산 13.0℃
  • 흐림고창 13.7℃
  • 구름많음제주 14.7℃
  • 흐림강화 14.6℃
  • 흐림보은 8.8℃
  • 흐림금산 9.2℃
  • 흐림강진군 9.9℃
  • 흐림경주시 8.8℃
  • 흐림거제 10.5℃
기상청 제공

스포츠/연예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일이, 철봉 묘기의 끝판왕

URL복사

(중앙법률신문) 4일,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일이’에는 다이내믹 철봉의 끝판왕 고등학생이 출연한다.

제작진은 전설을 꿈꾸는 사나이를 만나기 위해 공원으로 향했다. 거기서 철봉에 거꾸로 매달려 제작진을 맞이하는 평범치 않은 소년을 만날 수 있었다. 그는 그자리에서 턱걸이의 업그레이드 버전인 지그재그 턱걸이 및 공중에서 계단 걷기, 에어워크를 척척 해냈다. 스트리트 워크아웃의 진가, 다이내믹 철봉 국내 1인자 이도현(18세) 군이 이번 주 주인공이다.

도현 군은 몸을 새우처럼 말고 다리를 차서 회전 후 다시 철봉을 잡는 ‘쉬림프 플립’ 기술부터 철봉에서 손을 떼고 회전 후 다시 잡는 아찔한 ‘스윙 360’ 동작도 가뿐히 성공해낸다. 이 동작은 국내에 할 수 있는 사람이 드물다고 하는데, 도현 군은 그야말로 철봉 위에서 자유자재로 깃털 같은 몸놀림을 보여준다. 오직 철봉운동만으로 다져져 18세 답지 않게 몸은 조각같이 단단하다. 독보적인 능력자 도현 군을 가르친 건 학원이나 선생님이 아닌 SNS와 유튜브였는데, 모든 걸 독학으로 노력하며 익혔다고 한다.

도현 군은 중학교 시절 우연히 본 철봉운동 영상 속 선수가 멋져 보여 도전하게 되었다고 했다. 그는 손바닥에 두툼한 굳은살이 박힐 정도로 피나는 연습을 해왔고, 수원에서 청주, 부산 등 철봉을 할 수 있는 곳이면 어릴 적부터 어디든 달려갔다고 한다.

도현 군은 이번에는 어려운 동작을 연결한 자신만의 신기술에 도전했는데, 과연 고난도 기술을 성공 할 수 있었을까? 다이내믹 철봉의 전설을 꿈꾸는 도현 군의 화려한 퍼포먼스를 4일 목요일 밤 8시 55분에 방송되는 SBS ‘순간포착 세상에 이런일이’에서 만날 수 있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