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11.02 (월)

  • 흐림동두천 4.4℃
  • 구름많음강릉 12.7℃
  • 맑음서울 8.6℃
  • 박무대전 10.2℃
  • 박무대구 12.2℃
  • 울산 12.3℃
  • 박무광주 12.3℃
  • 부산 12.9℃
  • 구름많음고창 11.0℃
  • 제주 14.3℃
  • 맑음강화 6.4℃
  • 구름많음보은 7.7℃
  • 구름많음금산 9.7℃
  • 흐림강진군 12.9℃
  • 흐림경주시 13.2℃
  • 흐림거제 13.6℃
기상청 제공

스포츠/연예

굿캐스팅, 순간 최고 9.4! 수도권 8.2! 적수란 없다! 6주 연속 월화극 최강자!

URL복사

(중앙법률신문) “작전명 화이트로즈, 감시대상에게 정체 발각. 임무 변경 바람”

‘굿캐스팅’ 최강희가 이상엽에게 진짜 정체가 탄로 나면서, 사면초가 위기에 봉착했다.

지난 1일 방송된 SBS 월화드라마 ‘굿캐스팅’ 11회 분은 순간 최고 시청률 9.4%, 수도권 시청률 8.2%(이상 닐슨코리아 수도권, 2부 기준)를 기록하며 6주 연속 동시간대 방송된 월화드라마 중 시청률 1위를 수성하는 적수 없는 행보를 보였다. 이날 방송에서는 최강희가 이상엽에 이어 유인영에게 그간 숨겨온 진실을 들키면서 위기에 휩싸이는 모습으로 지켜보는 시청자들의 심박수를 요동치게 만들었다.

국정원 요원들은 천신만고 끝, 명계철(우현)이 작성한 진짜 비밀장부를 입수하는데 성공했지만 아무 내용도 적히지 않은 백지인 것을 보고 크게 당황했다. 하지만 임예은(유인영)은 해당 비밀장부가 염화코발트 잉크를 이용해 작성된 것임을 파악, 불로 열을 가해 암호화 된 글씨들을 떠오르게 만들며 미션 성공에 한 발짝 더 다가가는 쾌거를 이뤘다.

그리고 임예은은 동관수(이종혁)에게 괴한으로부터 딸의 안위를 담보로 팀원들의 동태를 파악해 보고하란 협박을 받고 있다는 사실을 털어놨고, 동관수는 곧장 역 추격을 시작했다. 임예은은 괴한에게 건네 줄 비밀장부 사본에 위치 추적기를 숨겨 그들의 동선을 쫓은 끝에, 괴한의 실체가 다름 아닌 서국환(정인기)이었음을 알고 경악을 금치 못했다.

같은 시각, 백찬미(최강희)와 변우석(허재호)은 명계철의 사무실에서 복면 결투를 벌였던 상대가 서로임을 직감했고, 몰래 서로에 대한 뒷조사를 시작했던 터. 더욱이 변우석은 ‘백장미’의 주민등록상 주소지로 찾아가 잠입한 후 마이클리에 관련된 자료가 빽빽이 들어찬 방과 윤석호(이상엽) 관련 보고서를 보고 충격을 받았다. 백찬미의 퇴근길을 뒤쫓았던 윤석호 역시 과거 자신이 불러준 세레나데를 흥얼대는 백찬미를 보고 지금껏 알던 비서 ‘백장미’가 다름 아닌 첫사랑 ‘백찬미’임을 확신하게 되면서 아연실색했다. 윤석호는 백찬미 앞에 나타나 “대체 왜 그런 거짓말을 하면서까지 내 비서로 들어왔냐”며 원망을 쏟아냈고, 백찬미는 그저 “미안하다”는 말과 함께 눈물을 삼키며 뒤돌아섰다.

그런가하면 임예은은 약혼자 권민석(성혁) 사망 사건 보고서를 입수하는데 성공, 백찬미가 연루되었음을 알고 충격에 빠졌다. 임예은은 믿을 수 없는 사실에 곧장 백찬미를 찾아가 따져 물었고, 백찬미는 “나 때문에 죽은 게 맞다”고 말하며 지금껏 간직해 온 권민석의 반지를 임예은에게 돌려주고 “미안하다”고 고개를 숙였다. 백찬미는 윤석호에 이어 임예은까지, 자신을 믿었던 이들에게 씻을 수 없는 상처를 준 것에 괴로워했고, 결국 탁상기(이상훈)의 제안을 받아들여 홀로 전장을 향해 떠날 결심을 하는 엔딩으로 전율을 일으켰다. 목숨을 내 건 ‘마지막 선택’의 순간에 선 백찬미가 모든 아픔과 위기를 딛고 마이클을 체포하는데 성공할 수 있을지 안방극장에 쫄깃한 긴장감을 선사했다.

방송 후 시청자들은 “마이클 대체 누굴까? 아무도 믿을 수 없다” “석호가 찬미라고 불렀을 때 핵소름” “예은 우원, 찬미 석호 대체 언제 사귀냐 러브씬도 팍팍 주세요” “다음 회에 또 최강희 미친 액션 볼 수 있는 건가 기대감 대폭발!” 등의 반응을 쏟아냈다.

한편 SBS 월화드라마 ‘굿캐스팅’ 12회는 2일 밤 9시 40분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