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9.26 (토)

  • 구름많음동두천 12.8℃
  • 구름많음강릉 17.9℃
  • 구름많음서울 15.0℃
  • 흐림대전 15.2℃
  • 구름많음대구 14.8℃
  • 흐림울산 18.1℃
  • 구름많음광주 17.7℃
  • 구름조금부산 17.7℃
  • 구름많음고창 15.5℃
  • 구름많음제주 21.0℃
  • 구름많음강화 16.4℃
  • 흐림보은 11.8℃
  • 구름많음금산 12.9℃
  • 구름많음강진군 17.0℃
  • 흐림경주시 14.2℃
  • 구름많음거제 15.2℃
기상청 제공

지방

천안 일부 투표소, 총선 투표소로 부적합 지적 "편의시설 확충해야"

URL복사

▶다함장애인자립생활센터·천안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한뼘인권행동으로 구성된 '베리어프리(Barrier Free)'가 사전투표가 진행된 천안지역 공공건물에서 경사로를 측정하고 있다.  (사진 베어프리 제공) 

 

21대 총선과 관련해 충남 천안지역 일부 사전투표소가 장애인 화장실도 설치되지 않는 등 사회적 약자를 위해 리모델링 혹은 변경이 필요하다는 주장이 제기됐다.

 

다함장애인자립생활센터·천안시지속가능발전협의회·한뼘인권행동으로 구성된 '베리어프리(Barrier Free)'는 지난 10일과 11일 천안지역에서 사전투표가 진행된 행정복지센터와 주민자치센터, 초등학교, 복지회관, 마을회관 등 사전투표소 공공건물 30개소 중 25개에 대한 모니터링 결과를 발표했다.

 

모니터링 조사결과 일부 사전투표소에서 장애인 화장실 미설치 및 화장실 내 청소도구 비치, 이동통로의 적재물이 문제점으로 확인됐다.

 

투표소 내부 이동통로가 협소해 전동휠체어 이동 공간이 확보되지 않은 사전투표소도 여러 곳이었다.

 

목천읍·풍세면·광덕면·일봉동·성거읍의 사전투표소는 장애인 화장실이 부재했다.

 

일봉동 주민자치센터는 엘리베이터 진입 폭이 76㎝로 편의 증진법 기준(90cm)에 미달했고 이면도로와 주차장, 보도가 혼재돼 안전사고 우려를 낳았다.

 

천안시 성남면 및 수신면 사전투표소도 건물 입구의 경사로 기울기가 편의 증진법 기준을 초과했다.

베리어프리 관계자는 "편의시설이 미비한 공공건물은 편의 증진법 기준에 맞도록 시설 리모델링을 하거나 새로운 투표소를 찾아 변경해야 한다"고 말했다.

 

사회적 약자의 권리증진을 위한 네트워크로 2014년 6월 결성된 베리어프리는 15일 21대 총선의 본 투표소도 모니터링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