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31 (화)

  • 맑음동두천 1.3℃
  • 구름조금강릉 7.2℃
  • 구름조금서울 4.9℃
  • 맑음대전 4.2℃
  • 맑음대구 5.2℃
  • 맑음울산 6.7℃
  • 맑음광주 6.3℃
  • 맑음부산 9.3℃
  • 흐림고창 1.6℃
  • 맑음제주 11.5℃
  • 구름조금강화 1.7℃
  • 맑음보은 0.7℃
  • 구름조금금산 1.4℃
  • 흐림강진군 4.1℃
  • 구름많음경주시 2.5℃
  • 맑음거제 7.0℃
기상청 제공

스포츠/연예

본 어게인, 위지연-김정난, 조덕회-최광일 2인 1역 활약!

‘싱크로율 200%’

(중앙법률신문) 김정난, 최광일, 위지연, 조덕회가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에서 2인 1역 활약을 펼친다.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은 두 번의 생으로 얽힌 세 남녀의 운명과 부활을 그리는 환생 미스터리 멜로 드라마로 4월 20일 월요일 밤 10시 첫 방송을 앞두고 있다.김정난과 위지연은 극 중 비밀을 숨긴 여인 장혜미로 분한다. 외투부터 비슷한 옷차림을 한 두 여인은 한 명의 캐릭터를 연기하는 만큼 똑 닮은 눈빛과 분위기를 풍겨 눈길을 끈다.

먼저 위지연은 1980년대 국내 최연소 변호사로 이름을 날렸던 20대 시절을 통해 거침없는 매력을 예고한다. 김정난은 30여년 후 베스트셀러 ‘살인범의 비밀’을 써낸 작가로 활동하는 장혜미의 인생 2막을 연기, 한층 위험한 카리스마를 지닌 매력으로 극의 긴장감을 돋울 예정이다.최광일과 조덕회는 평검사에서 30여년 후 검찰총장 임명을 앞둔 검사장 자리에 오른 천석태를 연기한다. 상대적으로 앳된 얼굴이지만 날카로운 눈초리를 보이는 과거와 달리 현재의 모습에서는 강력한 권력을 쥐고도 어딘가 불안함이 엿보여 과연 그에게 어떤 변화가 일어났을지 궁금증을 자아낸다.무엇보다 과거와 현세에 공존하며 두 시간대를 연결하고 있는 장혜미(위지연/김정난 분), 천석태(조덕회/최광일 분)가 각각 어떤 사연을 가진 채 키 플레이어 역할을 할지 기대를 모으는 상황.

뿐만 아니라 장기용(공지철/천종범 역), 진세연(정하은/정사빈 역), 이수혁(차형빈/김수혁 역)이 1980년대와 환생 후 현세를 통해 1인 2역에 도전하는 것과 반대로 네 배우는 하나의 인물로 2인 1역을 맡아 이 역시 또 다른 관전 포인트가 되고 있다.이처럼 김정난, 최광일, 위지연, 조덕회의 열연이 기대되는 KBS 2TV 새 월화드라마 ‘본 어게인’은 오는 4월 20일 월요일 밤 10시 첫 방송 될 예정이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