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5.23 (토)

  • 구름많음동두천 20.6℃
  • 구름많음강릉 19.5℃
  • 구름조금서울 22.0℃
  • 맑음대전 21.9℃
  • 맑음대구 20.3℃
  • 구름조금울산 17.8℃
  • 맑음광주 23.1℃
  • 맑음부산 20.0℃
  • 구름조금고창 23.3℃
  • 구름조금제주 19.8℃
  • 흐림강화 20.8℃
  • 맑음보은 19.8℃
  • 맑음금산 21.6℃
  • 흐림강진군 20.1℃
  • 구름많음경주시 19.6℃
  • 구름조금거제 20.1℃
기상청 제공

경제

재계 "기업 자금난에 숨통 기대"…비상금융조치 확대 환영

▶비상경제회의 주재하는 문 대통령
문재인 대통령이 24일 청와대에서 코로나19 관련 2차 비상경제회의를 주재하고 있다. 


경제계는 24일 정부가 제2차 비상경제회의를 통해 기업·금융시장에 총 100조원을 투입하는 대책을 발표한 데 대해 환영을 표했다.

 

대한상공회의소는 논평을 통해 "신종 코로나바이러스 감염증(코로나19)의 전 세계적 확산세로 소상공인·중소기업 뿐 아니라 주력산업과 대기업까지 유동성 위기가 우려되는 상황"이라며 "회사채 인수 지원, 채권·증권시장 안정펀드 가동, 대출지원 확대 등 정부가 가능한 최고 수준의 자금조달 방안을 담았다고 본다"고 평가했다.

 

대한상의는 이어 "100조원 규모의 재원이 긴급한 곳에 신속히 투입돼 기업들의 자금난에 숨통을 틔워줄 수 있길 기대한다"고 밝혔다.

 

전국경제인연합회도 "경제위기가 심각하게 확산하는 상황에서 정부의 지원책 발표는 바람직하다"고 환영했다.

 

전경련은 "오늘 발표한 정책이 현장에 신속하게 전달될 수 있도록 관련 절차를 최소화할 필요가 있다"며 "적재적소에 지원해 국민 세금이 낭비되지 않도록 해야 한다"고 덧붙였다.

 

한국무역협회 관계자는 "정부가 민생·금융지원 프로그램을 2배로 확대하고 지원 범위도 소상공인·중소기업을 넘어 중견·대기업과 주력 산업 기업까지 확대한 것은 그만큼 현 경제 상황을 심각하게 인식하고 어려운 시기를 반드시 이겨내겠다는 적극적인 의지를 나타낸 것"이라고 평가했다.

 

이어 "기업들은 지금의 고비를 잘 견뎌내는 동시에 코로나19 사태 이후 해외시장에서 활약해 한국 경제에 보탬이 되는 '포스트 코로나19'를 미리 준비해야 한다"면서 "무역업계는 정부의 전폭적인 지원을 바탕으로 해외시장 개척에 매진하겠다"고 강조했다.

 

'