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9 (일)

  • 맑음동두천 1.6℃
  • 맑음강릉 2.7℃
  • 맑음서울 3.3℃
  • 맑음대전 2.6℃
  • 맑음대구 5.3℃
  • 흐림울산 7.1℃
  • 맑음광주 4.2℃
  • 흐림부산 7.2℃
  • 맑음고창 0.9℃
  • 구름조금제주 7.5℃
  • 맑음강화 3.2℃
  • 맑음보은 -0.5℃
  • 맑음금산 0.0℃
  • 맑음강진군 2.4℃
  • 흐림경주시 5.7℃
  • 맑음거제 6.8℃
기상청 제공

문화

"증강현실로 집에서 덕수궁 즐기세요"

▶'AR 덕수궁' 앱의 대한문 화면.(사진=문화재청 제공) 


증강현실(AR)을 통해 덕수궁을 체험할 수 있는 애플리케이션(앱)이 선보인다.

 

문화재청 궁능유적본부 덕수궁관리소는와 SK텔레콤과 함께 온라인으로 덕수궁을 즐길 수 있는 'AR 덕수궁' 앱을 최근 개발해 시범운영을 시작했다고 24일 밝혔다.

 

AR 덕수궁은 SK텔레콤이 개발한 '점프 AR' 앱을 스마트폰에서 내려 받으면 즐길 수 있는 덕수궁 실감 콘텐츠다. 덕수궁 내 12개 궁궐 건물들과 6만1200여㎡에 달하는 궁궐 공간을 스마트폰을 활용해 자유자재로 볼 수 있는 프로그램들이 마련됐다.

 

수천여장의 항공사진과 AR 기술을 기반으로 덕수궁을 3차원으로 구현해냈다. 프로그램은 총 3가지로 ▲AR 지도 ▲AR 포토존 ▲AR 전생찍기로 구성됐다.

 

AR 지도는 덕수궁을 3차원 입체로 구현해 궁궐 전체를 현장감 있게 둘러볼 수 있도록 한 메뉴로 궁궐 안에 직접 들어가서 관람하듯이 곳곳을 살펴볼 수 있다. AR 포토존은 덕수궁을 직접 찾아가서 사용하는 메뉴로 대한문, 중화전, 석어당, 석조전 등 덕수궁의 대표적인 4개 전각에 직접 방문해서 앱을 실행하면 전통의상을 입은 동물들이 앱에 나타나 함께 사진을 찍을 수 있다.


▶'AR 덕수궁' 앱의 AR 전생찍기 화면.(사진=문화재청 제공) 

 

AR 전생찍기는 사용자가 앱을 실행하면 조선시대 왕, 왕비, 대감, 수문장 등으로 변한 자신의 모습을 사진으로 담을 수 있는 서비스다.

 

이달 말에는 외국인을 위한 영문 콘텐츠도 추가될 계획이다. 또 현재는 시범운영 중이어서 안드로이드 운영체제에서만 서비스가 가능하고 IOS 운영체제는 추후 업데이트할 예정이다.

 

덕수궁관리소 관계자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사회적 거리두기'와 외출 자제로 인해 집에서 보내는 시간이 많아진 어린이와 청소년을 비롯한 국민에게 문화유산을 활용한 유용하고 재미있는 디지털 콘텐츠가 될 것"이라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