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3.21 (토)

  • 맑음동두천 18.7℃
  • 구름조금강릉 17.6℃
  • 구름많음서울 19.2℃
  • 구름조금대전 22.9℃
  • 구름조금대구 25.3℃
  • 맑음울산 20.6℃
  • 맑음광주 22.4℃
  • 맑음부산 17.0℃
  • 맑음고창 20.9℃
  • 맑음제주 20.5℃
  • 구름조금강화 14.9℃
  • 맑음보은 22.0℃
  • 맑음금산 22.9℃
  • 맑음강진군 18.5℃
  • 맑음경주시 24.3℃
  • 맑음거제 16.9℃
기상청 제공

스포츠/연예

'꽃길만 걸어요' 최윤소-정유민 불꽃 신경전, "내 남편한테 무슨 수작이야?"

당당한 눈빛 최윤소-쏘아보는 정유민, 팽팽한 신경전

(중앙법률신문) ‘꽃길만 걸어요’ 최윤소-정유민이 1대1 불꽃 대치 현장으로 긴장감을 불러일으켰다.

KBS 1TV 일일드라마 ‘꽃길만 걸어요’는 진흙탕 같은 시댁살이를 굳세게 견뎌 온 열혈 주부 강여원(최윤소)과 가시밭길 인생을 꿋꿋이 헤쳐 온 초긍정남 봉천동(설정환)의 심장이 쿵쿵 뛰는 인생 리셋 드라마다.

이와 관련, 지난 24일 방송을 앞두고 ‘꽃길만 걸어요’에서 최윤소와 정유민이 팽팽한 신경전을 벌이는 장면을 공개했다. 황수지(정유민)는 여원이 정직원으로 복직한 걸 알게 되고, 분노한 수지가 사무실로 찾아와 여원에게 나가라고 소리치지만 이전과 달리 여원은 당당한 눈빛으로 맞서는데.

“내 남편한테 무슨 수작이냐고?”라며 손찌검을 하는 수지에 “무례한 태도, 앞으로 마냥 당하고만 있지 않겠다는 말씀드리는 거다”라며 팔을 잡아채는 여원. 두 여자의 불꽃 튀는 공방전이 어떤 결과로 이어질지 귀추가 주목된다.

한편 지난 방송에서 여원은 죽은 남편이 하나음료 비리를 취재했다는 사실을 알고 진실을 찾겠다고 결심을 했는데. 지난 24일 방송 예고에서 여원이 하나음료 제품의 원산지 라벨을 보며 의심을 품는 장면의 등장은 앞으로 휘몰아칠 전개의 시작을 알려주고 있다.

드라마 ‘꽃길만 걸어요’ 85회는 지난 24일 밤 8시 30분 KBS 1TV에서 방송된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