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6 (목)

  • 흐림동두천 -8.2℃
  • 구름많음강릉 -1.0℃
  • 구름많음서울 -5.2℃
  • 박무대전 -4.1℃
  • 구름많음대구 -3.9℃
  • 구름많음울산 -1.5℃
  • 구름많음광주 -0.8℃
  • 구름많음부산 0.2℃
  • 흐림고창 -1.2℃
  • 흐림제주 5.3℃
  • 흐림강화 -6.4℃
  • 흐림보은 -6.7℃
  • 흐림금산 -6.4℃
  • 흐림강진군 0.4℃
  • 흐림경주시 -2.5℃
  • 흐림거제 0.9℃
기상청 제공

경제

英 지난해 11월 GDP 0.3% 축소…금리인하 가능성높다

브렉시트·조기총선 불확실성에 제조업·서비스업 모두 부진

▶영국 중앙은행인 영란은행(BOE) 


영국 경제가 지난해 11월 마이너스 성장한 것으로 나타나면서 기준금리 인하 가능성이 커지고 있다.

 

영국 통계청(ONS)은 지난해 11월 국내총생산(GDP)이 전월 대비 0.3% 감소했다고 13일(현지시간) 밝혔다.

 

영국 경제 성장률은 9월과 10월 각각 0.1%를 기록했다가 11월 마이너스 전환했다.

 

생산지수와 서비스지수는 각각 1.2%와 0.3% 떨어졌고, 제조업은 1.7% 감소한 것으로 집계됐다.

 

다만 건설업(1.9%)과 농업(0.1%)은 전달 대비 성장한 것으로 나타났다.

 

11월 GDP는 지난해 같은 달에 비해서는 0.6% 증가하는 데 그쳐 2012년 6월 이후 최저를 기록했다.

 

지난해 9∼11월 3개월간 성장률은 직전 3개월(6∼8월) 대비 0.1% 성장하는데 그쳤다.

 

로이터 통신은 브렉시트와 지난해 12월 총선을 앞두고 불확실성이 경제 발목을 잡으면서 성장률에 영향을 미친 것으로 추정했다.

 

이에 따라 중앙은행인 영란은행(BOE)이 오는 30일 통화정책위원회(MPC) 회의에서 기준금리를 낮출 가능성이 커진 것으로 평가했다.

 

마크 카니 영란은행 총재는 최근 브렉시트 불확실성 감소에도 불구하고 영국 경제의 회복 가능성이 확실하지 않다고 말해 금리 인하가 임박한 것 아니냐는 관측이 나왔다.

 

카니 총재는 MPC가 경기를 면밀히 지켜본 뒤 이달 말 금리 결정에 반영할 것이라고 밝혔다.

현재 영란은행의 기준금리는 0.75%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