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6 (목)

  • 구름조금동두천 2.7℃
  • 맑음강릉 6.2℃
  • 구름조금서울 2.6℃
  • 맑음대전 5.1℃
  • 맑음대구 7.0℃
  • 맑음울산 6.9℃
  • 구름많음광주 6.8℃
  • 구름조금부산 8.7℃
  • 구름조금고창 3.5℃
  • 흐림제주 7.2℃
  • 구름많음강화 1.5℃
  • 구름많음보은 4.4℃
  • 맑음금산 4.8℃
  • 구름조금강진군 7.7℃
  • 맑음경주시 7.3℃
  • 구름조금거제 5.7℃
기상청 제공

문화

중국서 수학여행 3500명 온다…3년 만에 최대

▶한국관광공사는 화둥(華東)지역 등 중국 각지에서 출발한 수학여행 단체 방한객이 이달 10일부터 다음달 초까지 7차례에 걸쳐 한국을 방문한다고 13일 밝혔다. 사진은 2018년 대만 까우슝여고 학생들의 수학여행 단체 방한.(사진/한국관광공사 제공) 

 

겨울방학을 맞아 3500명이 중국 수학여행 단체여행으로 우리나라를 방문한다.

 

한국관광공사는 화둥(華東)지역 등 중국 각지에서 출발한 수학여행 단체 방한객이 이달 10일부터 다음달 초까지 7차례에 걸쳐 한국을 방문한다고 13일 밝혔다.

 

이는 최근 3년간 단일 수학여행 단체로는 가장 큰 규모다. 겨울철에 대형 수학여행단이 방한하는 것 역시 매우 이례적이라는 게 관광공사의 설명이다. 관광공사 상하이지사가 중국 장쑤(江?)문광국제교류센터와 협력해 모객했다.

 

참가 학생들은 초등학생과 중학생들이 주축을 이루며 대부분 이번 한국 방문이 생애 첫 해외여행이다. 이들은 4박5일 일정 동안 한국의 초등·중학교를 방문해 한국 학생들과 교류하며 떡국·돌솥비빔밥·불고기 등 한국 음식문화를 체험하고 스키 강습 및 공연 관람 등도 진행한다.

 

국립중앙박물관과 함께 참가 청소년들을 대상으로 퀴즈 이벤트 등 박물관 방문프로그램을 마련해 한국역사와 문화를 이해할 수 있는 일정도 추가했다.

 

관광공사는 수학여행 단체 유치를 위해 중국 청소년 맞춤형 체험 프로그램과 한국 학생들과의 교류활동을 개발해 중국 현지 학교행사에 참가하고 관계자 방한 초청 및 답사 등을 추진하고 있다. 지난해 관광공사의 중국지역 청소년 유치 실적이 2만명을 넘어서 2018년 대비 약 2배의 증가했으며 올해도 성장세를 이어갈 것으로 기대하고 있다.

 

진종화 관광공사 중국팀장은 "수학여행 단체는 어린 학생들이 관광을 통해 해당 국가를 직접 이해하는 학습활동의 일환으로 무엇보다 한·중 양국 간의 교류와 미래를 다진다는 데 의의가 있다"며 "이번 수학여행단 방한이 외래관광객 2000만명 달성에 한 걸음 더 다가서고 한·중 인적 교류가 활성화되는 계기가 되길 희망한다"고 밝혔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