2020.01.17 (금)

  • 구름조금동두천 -1.6℃
  • 구름조금강릉 3.7℃
  • 맑음서울 0.6℃
  • 구름조금대전 0.1℃
  • 맑음대구 2.7℃
  • 구름많음울산 5.0℃
  • 구름조금광주 1.7℃
  • 맑음부산 6.4℃
  • 맑음고창 -0.3℃
  • 구름조금제주 6.4℃
  • 맑음강화 -2.4℃
  • 맑음보은 -3.2℃
  • 구름조금금산 -1.5℃
  • 맑음강진군 2.8℃
  • 구름많음경주시 4.8℃
  • 맑음거제 3.7℃
기상청 제공

정치

北 "아베, 머지않아 진짜 탄도미사일 보게 될 것"

▶30일 외무성 부국장 담화문 발표
아베 신조 일본 총리가 지난 22일 도쿄 총리 관저에서 한국의 한일 군사정보보호협정(GSOMIA·지소미아) 발표 관련 기자들에게 발언하고 있다. 


아베 신조(安倍晋三) 일본 총리가 북한이 동해상으로 발사한 '미상 발사체'를 '탄도미사일'로 규정한 데 대해 북한이 "진짜 탄도미사일을 머지않아 보게 될 것"이라고 경고했다.

 

북한 외무성 일본 담당 부국장은 30일 조선중앙통신에 게재한 담화문을 통해 "방사포와 미사일도 구분할 줄 모른다"고 밝혔다.

 

이어 "조미협상(북미협상)이 교착 상태에 있는 지금 시점에서 그 무엇이든 '북 위협'이라고 괴성을 지르면 미국이 좋아할 것이라고 타산한 것 같다"며 "역시 정치난쟁이의 머리는 참새골 수준에서 벗어나기 힘든 모양"이라고 비난했다.

 

또 "난쟁이와 괜히 상종하다간 망신살만 무지개살 뻗치듯 할 것"이라며 "애당초 영원히 마주 서지 않는 게 상책이라는 게 날로 굳어져 간다"고 덧붙였다.

 

외무성 부국장은 "일본 해역에 떨어지지도 않은 포탄을 놓고 '일본뿐 아니라 국제사회에 대한 심각한 도전'이니 '항의'니 하고 행악질을 해대고 있다"며 "때린 사람도 없는데 얻어맞았다고 생떼를 쓰는 철부지 바보"라며 불편한 심기를 드러냈다.

 

그러면서 "아베는 진짜 탄도미사일이 무엇인지 오래지 않아, 그것도 아주 가까이에서 보게 될 수도 있다"며 "그때 가선 방사포탄과 탄도미사일이 어떻게 다른 것인지 잘 대비해보고 알아둘 것을 권고한다"고 언급했다.

 

앞서 아베 총리는 지난 28일 북한이 동해상으로 발사한 두 발의 발사체를 두고 "북한의 거듭되는 탄도미사일 발사는 우리나라뿐만 아니라 국제사회에 심각한 도전"이라고 밝혔다.